사용자 삽입 이미지

며칠 전에는 길 가는데 어떤 여인이 꾸벅 인사를 하는 것 아닌가.
누구지? 누구지? 전혀 모르는 사람인데...!!!
내 뒤에 있는 사람에게 인사를 하는가 싶어 뒤를 보니 아무도 없었다!
그냥 대강 무시하고 지나치려고 하니 다시 한 번 꾸벅...
아아 그만 해! 왜 확인사살까지 시도하는 거냐고! ㅡ0ㅡ;;;
 
나중에 곰곰히 생각해서 유추하고 확인해 본 결과,
카페 알바생이었던 것 같은데 아직 확실치는 않다. (누군지 기억 못 해서...)
 
사실 나는 안면인식장애가 있다.
이 단어는 최근 모 프로그램에서 신해철 씨가 사용해서 알게 된 단어이고,
그 전까진 그냥 '사람 얼굴을 잘 못 알아 본다'라고 얘기 했었다.
 
이런 말을 하면 주위 사람들은 '니가 사람에게 관심이 없으니깐 그런거야'라는데,
물론 그 말도 어느 정도 맞긴 맞다. 근데 그걸 넘어선 뭔가가 있다.
여행 가서 향수병에 젖어 고향을 떠올리던 차에 엄마 얼굴을 떠올려 보려 했는데,
도무지 기억이 안 나는 거... ㅠ.ㅠ
 
길에서 내가 모른 척 하고 지나친다고 해서 상심하지 말고,
함께 그냥 모른 척 하고 지나치면 되겠다. ㅡ.ㅡ/
 
p.s.
얘기가 왜 안면인식장애가 나와버렸지?
정작 해야 할 말은, 최근 사람들이 부쩍 나를 아는 척 한다는 건데...

'웹툰일기 > 2007'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워라 지워  (0) 2007.10.25
닥치고 미인되자  (2) 2007.10.25
매력이 하늘을 치솟는 건가  (0) 2007.10.25
사인  (0) 2007.10.25
여권 사인이 이상하다는군  (2) 2007.10.25
가을맞이 조울증  (3) 2007.10.25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