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행기 표 끊을 때 내 단 하나의 요구는 '창 가 자리'.
어떤 사람들은 화장실 가기 불편해서 통로측만 원한다고 하던데,
난 여태까지 비행기 타서 화장실 간 적 한 번도 없다.
 
화장실 가려고 한 번 시도해 본 적은 있다.
근데, 그 때 마침 제트기류를 만나 롤러코스터 한 번 타고는 좌절.
그 다음부터는 비행기 안에선 절대로 일어나지 않는다. 절.대.로! ㅠ.ㅠ
 
어쨌든 딱 한 번 스튜어디스와 딱 마주보는 자리에 앉게 된 적이 있었다.
그 날 따라 손님도 거의 없고 한적해서 마음만 먹으면 이야기 나누기 딱 좋았는데...
푸훗- 이 소심증... ㅠ.ㅠ
 
망설이고 망설이고 망설이다가 말 붙이려고 꺼낸 말이
"저... 저기... 저, 저기요... (버벅버벅)... 더운데 문 좀 열까요?"
이 말 할 때까지 내 스스로 무슨 말을 하고 있는지조차 몰랐다. OTL
 
스튜어디스의 반응은 어땠을까~요~?
 
 
 
'피식-'
끝. OTL
 
피식 한 번 웃어주고 묵묵부답.
웬 이상한 놈이 그것도 개그라고 하고 앉아있냐라는 분위기, 느낌, 늬앙스. ㅠ.ㅠ
 
그 후로 그냥 닥치고 조용히 갔다.
낙하산이라도 있으면 뛰어 내리고 싶었던 아주 즐거운 여행이었음. ㅡ.ㅡ/

'웹툰일기 > 2007'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너구리굴 카페  (6) 2007.12.30
사람마다 다른 공항 보안심사  (12) 2007.12.29
스튜어디스와 일대일 대화  (20) 2007.12.29
기내식의 불쌍함  (10) 2007.12.29
솔로부대에도 휴가는 있다  (10) 2007.12.28
인간다운 삶이란  (2) 2007.12.27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aroplay 2007.12.29 14: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상구 앞자리를 달라고 하면, 저 자리를 줄때가 있더라구요.
    근데, 저는 항상 남자 승무원 앞이라서....
    눈마추기도 뻘쭘.

    • 빈꿈 2007.12.30 15: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상구 앞자리를 찾으시는 건 빨리 내리기 위하신 건지요?
      저는 그냥 창 가 자리면 어디든 상관 없는데... 저 자리는 그리 편하지가 않더라구요. ^^;;;

  2. 承寶(참참) 2007.12.29 16: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대박 웃긴데요.. ㅠ.ㅠ 센스가 좀 짱이신듯.. ㅋ

  3. 모르게타 2007.12.29 21: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뱅기 타실때도 쎈플하시는군요, ㅋ

  4. 냉동코알라 2007.12.29 2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한번 앉아봤는데 처음 자리 배정받았을때는 기뻐했지만..
    막상 앉아보니 드럽게 뻘줌하던데요 -_-;
    아, 다리는 쭉 뻗을 수 있어서 좋더군요.

  5. 롹커 2007.12.30 00: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거 원래 빵~ 빵~ 터지는 개그인데 소심하게 살살 말해서 그래요. 힘내세요. ㅎㅎ

  6. CAFE LUCY 2007.12.30 1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는데요^^
    저도 비행기 타면 무조건 창가자리 달라고 합니다. 구름바다 멋지죠^^

    • 빈꿈 2007.12.30 15: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기술이 발전해서 비행기 창문도 좀 더 크게 만들었으면 좋겠어요.

      근데...가끔 비행기 창문을 보고 있으면, 이거 생각보다 부실해서 불안하다는 생각을 해 보신 적 없으신가요?
      예전에 창문틀과 창문 자체를 꼼꼼히 살펴본 적 있었는데, 부실해 보이는 느낌이라 놀란 적이 있었죠. ^^;

  7. 사체소녀 2007.12.30 14: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 보....ㅎㅎ

  8. 굴돌 2007.12.30 15: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저도 한번 써먹어봐야 겠군요. ㅎㅎ
    그런데 제주항공은 앞자리와 스튜디어스 사이가 좀 넓어서 목소리를 크게 해야 스튜디어스랑 대화가 되는 구조라...저 농담을 소리높여 하기에는 쫌...^^;

    • 빈꿈 2008.01.02 0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럼 조용히 불러서 하는 거에요~
      '승무원 양, 잠시만 이리로 와 보세요~'하고... ㅡ.ㅡ;;;
      (승무원에게 위해를 가하면 처벌 받을 수도 있다던데... ㅡㅅㅡ;;;)

  9. missinglove 2007.12.31 12: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딱한번 보라카이 다녀올 때 승무원 앞에 앉을 기회가 있었는데
    옆자리 필리핀 아주머니가 한국 올 때 까지 계속 말걸어서
    되도 않는 영어하느라 신경 곤두서서
    정작 스튜어디스 누님과는 눈 한번 제대로 마주쳐 보지 못했어욤ㅠ.ㅠ

    • 빈꿈 2008.01.02 0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눈 자꾸 마주쳐봤자 신경만 쓰이고 별로 좋은 것도 없어요~
      그나마 필리핀 아줌마와 즐거운 대화시간이라도 가졌으니 좋은 시간이었다고 생각하시는 편이~ ^^;

  10. GUNGAK 2007.12.31 17: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줌마 스튜어디스라고 생각하시길.... 스튜어디스분들이 일이 힘들고 또한 작업을 많이 받으셔서 그런지 결혼을 일찍 한다고 함...
    '방긋'과 '급방긋'을 캐취하신다면 구분가능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