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가족적인 분위기
    웹툰일기/2008 2008. 4. 16. 01:49
    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엄마는 당연히 자녀들이 원하는 것만 먹게 놔 둘 수 없다.
    어떤 가족이 매 끼니를 민주적인 절차로 '다수결'로 정한다고 하면,
    그 가정은 맨날 끼니를 피자나 라면이나 과자로 먹어야 할 수도 있다.
    그러니 엄마나 아빠가 어린 자식들을 통제할 수 밖에 없고,
    그런 의미에서 '민주적인 가정'은 존재하지 않는다. 당연한 거다.
     
    근데 그걸 회사에 그대로 적용시켜서 '가족적인 분위기의 회사'를 만들려고 하나?
    회사와 가족이 다른 큰 요인 중 하나는, 사원은 어린 자식이 아니라는 거다.
    무작정 통제하고 시키는 대상이 아니다. 어려서 뭘 모르는 것도 아니다.
    회사에서 말 하는 '가족적인 분위기'란 지 맘대로 하겠다는 의미일 뿐이다.
     
    만약, 만에 하나 그런 의도가 아니라 화기애애한 그런 좋은 분위기의 회사를
    진심으로 원한다면, 가족적인 분위기를 지향할 것이 아니라
    동아리적인 분위기의 회사를 지향하는 게 어떤가.
    동아리처럼 화기애애하면서도 지킬 건 지키고, 회의해서 투표도 하고,
    영 아니다 싶으면 회장 갈아 치울 수도 있고, 안 맞는다 싶으면 나가도 좋게 보내주는
    그런 '동아리적인 분위기의 회사' 말이다.
     
    뭐 물론, 말만 바꾸고 하는 짓은 그대로 일 수도 있겠지만. 훗-
    어쨌든 난 여태까지 소위 '가족적'이라고 주장하는 회사를 세 군데나 다녀봤지만,
    그 중 하나도 제대로 된 회사가 없었다.
    반응형

    '웹툰일기 > 2008'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돈이 중요한 게 아니죠  (2) 2008.04.16
    어차피 깨질 거  (1) 2008.04.16
    브랜드 이미지의 파급효과  (1) 2008.04.16
    맞벌이의 비애  (1) 2008.04.16
    첫사랑은 원조교제  (1) 2008.04.16

    댓글 2

Copyright EMPTYDREAM All rights reserved /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