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토요일 밤에 가긴 했지만, 양재동의 노래방은 너무 비쌌다. 한 시간에 2만원 이라니!!!
서비스 넣어 주겠다고 해서 들어갔더니, 겨우 10분 더 넣어주고는 서비스란다.
그것도 우리가 시간 다 돼서 서비스 넣어 달라고 말 해서야 겨우 넣어줬다.
다른 방들도 다 텅텅 비어 있는데도... (뭔가 건전한 노래방은 아닌 것 같은 분위기였지만)
그러니까 그 주말 밤에 사람 많이 지나다니는 길목에 자리잡고서도 손님이 없지!!!
 
어쨌든 공갈빵과 사체소녀가 1분 남겨 놓고 엔딩곡을 넣으려고 애를 썼지만,
입력 하려고 버튼 누른 순간 시간 종료. 노력한 보람도 없이....
(이상하게도 매들리는 또 입력 안 되는 기계. 시간이 다 돼서 그런건가)
 
다음엔 한양대 앞으로 오라니까~ 밤 새도록 부를 수 있어~~~ (4시간 불러봤음 ㅡ.ㅡ/)
 
p.s.
사체소녀는 트롯트 소녀였다는 사실!!! ㅡ0ㅡ;;;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issinglove 2007.10.29 23: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역쉬 비싼동네군요...-0-
    울동네는 서비스 한시간은 기본이던데...
    하긴 뭐 아메바님 주무대인 한양대나 건대쪽이 더 저렴하겠죠? ^^;;

    • 빈꿈 2007.10.31 0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양대는 휴일 저녁에도 만 원 정도면 되지요~
      손님 없으면 무한리필(?)도 해 주지요~
      보통, 시간을 처음부터 무한대로 넣어줍니다. ^^/

  2. SPINEL 2007.10.30 02: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친구랑 8시간동안 노래방에 있던적도 있습니다. 나중엔 ㄱ부터 ㅎ까지 아는노래 다 찍고 불렀는데. 지금은 두시간만 지나도 지침.

    • 빈꿈 2007.10.31 03: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옛날 옛적에 아는 노래 다 찾아 부르면서 몇 시간 있었던 적 있었는데, 요즘은 한 두시간 부르면 지치더군요. 가는 세월...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