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은 요즘 그림일기도, 그림 그리는 것도 재미가 없다.
일은 물론이고, 사진찍기도, 글 쓰기도, 먹는 것도, 노는 것도 재미가 없다.
생활의 패턴을 깨고 벗어나야지.
 
갑자기 노래를 만들고 싶어졌다.

'웹툰일기 > 2008'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예술가 친구가 있으면 좋겠다  (8) 2008.01.14
올 겨울은 포근한 날씨?  (2) 2008.01.14
루미나리에  (8) 2008.01.10
담배와 상사병  (12) 2008.01.10
신년운세 선택하기  (10) 2008.01.09
영화 색,계 - 나는 야하던데...  (14) 2008.01.09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Energizer 진미 2008.01.10 11: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 떠나실때가 되셨군요 >.< 이번엔 또 어디로 훌쩍 가버리실라나;;

  2. 카유정 2008.01.10 18: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럴땐 술을 마시세요 .. 쪼금 마시면은 별루고요 .. 입빠이 마셔보세요 .. 좋은거 권해드리까요 .. 중국술(빠이지우라고함) 한번 마셔보세요 .. 한 한병만 마셔도 기분이 확 달라져요 ..

    물론 자주 그러면 부작용이 생기지만 ...

    • 빈꿈 2008.01.12 0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빠이지우는 중국집에 있는 건가요?
      혹시 '백관'하고는 다른 술인가요???

      아... 이과두주에 탕수육 먹고싶어요 ㅠ.ㅠ

  3. 닉네임없음 2008.01.10 21: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간혹 방문하는 블로그 였는데. 블코에도 인터뷰 하셨네요.
    인터뷰 축하합니다. ^^

  4. 2008.01.12 14: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색, 마음에 든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