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외에 소풍 나온 유치원 생들 보니까, 얘네들이 벌써 여성어를 사용하고 있었다.
그것 뿐만 아니라 연애질(!)도 열심히 하는 모습도 보였다.
개울에 놓인 돌다리를 건너기 위해서 선생님이
"여러분~ 짝하고 잡은 손 놓고, 한 줄로 걸어가요~"
했는데, 끝까지 잡은 손 안 놓고 둘이 함께 나란히 걸어가는 커플이 꽤 있었음.

뒤에서 보던 초보 선생님이 걔네들에게 손 놓으라고 타이르자,
남녀 꼬마 커플끼리 울먹울먹 시투룽. 그 자리에서 꼼짝을 안 해.
경륜 있는 샘이 그걸 보고 오더니, "손 꼭 잡고 조심해서 건너요~"
하고 둘이 함께 건너게 해 주니까 그제서야 방긋방긋 움직였다.

초보 샘도 뒤에서 어이가 없어서 피식 웃고, 보던 나도 피식 웃고.
그러면서 드는 생각.
'너네도 나중에 공대 여대 들어가면 다 끝이야, 지금 마음껏 즐기렴~' 후훗



며칠전 지인이
"여자는 왜 남자가 길에서 손 잡거나 뽀뽀하자면 부끄럽다고 피할까?"
라며 우울하게 물었다. 딱 보니 지가 거절당한 게 표시가 줄줄 나고.

다음은 그 지인과의 대화.

지인: 여자는 왜 남자가 길에서 손 잡자고 하거나 뽀뽀하자고 하면 부끄럽다고 피할까?
나: 모든 여자가 그런 건 아냐.

지인: 아냐, 많은 여자들이 그러던걸!
(지가 거절 당했다고 세상 모든 여자가 그런줄 아나봐  ㅋ)

나: 여자들은 다른 사람들 시선에 신경 많이 쓰거든.
그래서 길에서 손 잡자고 하는 걸 여자가 부끄럽다며 피했다는 건,
'너 같은 놈이랑 손 잡고 다니는 거 보이면 쪽팔린다'라는 뜻이야.

지인: 아냐! 사람 없는 데선 손도 잡고 뽀뽀도 한단 말야!
나: 그러니까, 다른 사람 앞에서 하기엔 쪽팔리는 남자란 뜻이지.

지인: 아냐! 우린 벌써 1년이나 사귀었단 말야!
나: 그래서?

지인: 1년이나 사귀었다고! 정말 부끄러워서 그랬을 거라고!
나: 그럼 그렇게 믿고 사시든지~ㅋ

지인: 그럼 1년이나 사귀었는데 피하는 건 무슨 이유인데?!
나: 똑같은 이유지. 남들에게 보이기 쪽팔리는 남자. 

지인: 그래서 저번에 사람 많은 데서 기습적으로 뽀뽀했더니 막 화 냈던 건가...?
나: 당근. 

지인: 그 이후에도 계속 만나고 있단 말야. 물론 그 당시에는 달래느라 혼 났지만.
나: 쪽팔리는 넘이 남들 보기 민망하게 뽀뽀하니까 당근 화 나지.
그 쪽팔림에 위안이 될 만큼 위로도 받고 뭔가 벗겨먹을 생각 한 거고.

지인: ... 넌 너무 비관적이야!
나: 그래 너 순수하다 ㅋㅋㅋ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루 2011.10.12 17: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게 꼭 그렇지만은 않은 게, 데미안 형을 비롯하여, 저도 포함하고, 주변 사람들이 보통 주위의 시선을 신경쓰지 않습니다만, 여자분들은 신경 씁니다.

    따라서 '너 같은 놈이랑 손 잡고 다니는 거 보이면 쪽팔린다' 일 수도 있지만

    '남자랑 손 잡고 다니는 거 보이면 쪽팔린다' 도 됩니다.

    아 물론 그렇다고 여자랑은 된다 이런 기분이라기 보단

    그냥 단순히 어떤 연애행위가 남들의 시선에 띄이는 것에 부끄럼증이 있습니다.

    알콩달콩 잘 살고 있는 유부남의 발언이니 신용하시져 ㅇㅅㅇ

  2. snowall 2011.10.12 2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로미오와 줄리엣의 예: 몰래한 사랑이 더 뜨겁다...

  3. archmond 2011.10.12 22: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게 보고 갑니다

  4. 푸르렁 2011.10.16 12: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쎄요. 여자입장에서 빈꿈님이 좀 치우친 생각을 하는 듯 싶네요.
    빈꿈님께서 그런 여자분을 만나신 것 같은데,
    연애하는 것 자체가 아니라 애정행각을 공공장소에서 하는걸 불편하게 보기 때문에 하는 것도 싫어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공공장소에서의 예절 중에는 지나친 애정행각을 자제하는 것이 있죠.
    저 지인이라는 분의 커플이 어떻게 서로의 시간을 쌓아나가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단박에 너같은 놈이 쪽팔리다라는 결론을 멋대로 내시고 강요하시는건 좀 잘못된 것 같네요.

    • 빈꿈 2011.10.17 0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진정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면 남의 시선 뿐만 아니라, 자신의 부끄러움까지도 아랑곳하지 않고 모든걸 바칠 수 있게 되죠. 때로는 잘못된 사랑인 줄 알면서도 하게 되기도 하구요. 물론 그정도 사랑이 아니더라도 관계를 유지하는 데 큰 문제는 없지만, 살면서 한 번 쯤은 그런 사랑 만나 보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오랜 솔로라면 좀 보기 거추장스러울 수도 있겠지만, 길거리에서 손 잡는 건 부끄럽고 피해야 할 과도한 애정행각이 아닙니다. 손 잡고 다녀도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