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고장난 해나의 하드디스크만 덜렁 들고 도시바 AS센터를 갔었다.
그랬더니, 모델명과 시리얼 넘버를 알아 오라고 했다.
그것만 알아 오면 되냐고 했더니, 그렇다고 했다.

다음날 모델명과 시리얼 넘버 적어 가서 접수를 했다.
곧 어떤 직원이 상담이라는 걸 하러 나왔다.
이후, 이 사람을 편의상 '도시바 AS 직원'이라고 칭하겠다.


도시바 AS 직원: 노트북을 들고 오셔야 AS가 가능합니다.
나: 어제 시리얼 넘버하고 모델명만 알아 와도 된다고 해서 이렇게 했고,
     노트북을 들고 오려고 해도 그건 지금 호주에 가 있는데 어떡하나요?
     저도 도시바 노트북 쓰니까, 제 것을 들고 오면 되나요?

도시바 AS 직원: AS를 해 드린다고 해도, 이 제품은 이미 무상 AS기간
                       1년을 넘었기 때문에 무상 AS를 해 드릴 수 없습니다.
나: 그럼 유상 AS 해 주세요.

도시바 AS 직원: 유상 AS의 경우, 새로운 하드 디스크를 드리는데,
                       히타치 60기가 하드와 똑같은 삼성 60기가 하드를 드립니다.
                       비용은 12~16만원 정도 듭니다.

나: 올해 초에 용산에서 삼성 100기가 하드를 9만원 주고 샀는데 무슨 12만원이나 받아요?

도시바 AS 직원: 노트북용 하드디스크는 그렇게 싸지 않습니다.

나: (한동안 어이 없음) 여기 인터넷 되는 PC 있죠?
     지금 당장 아무 쇼핑몰이나 들어가서, 삼성 100기가 하드 얼마인지 보고 오세요.

도시바 AS 직원: 어쨌든 규정이 그래서 그렇게 해야 합니다.

나: 그 말씀은, 무상 AS기간 1년 지나서 부품이 고장 나면, 새로 사라는 말씀이네요?
도시바 AS 직원: 네, 그렇죠.


저는 기억력이 좋지 않아, 긴 대화 내용은 시간이 지나면 제대로 기억 하지 못 합니다.
그걸 알기 때문에, 하도 불쾌해서, 나오자마자 재빨리 대화 내용을 메모 해 두었습니다.
다시 읽으니 다시 열 받는군요.

제 노트북 살 때, 인터넷 상품평을 읽으면서 도시바 AS가 형편 없다는 댓글들을 꽤 보았지요.
그 때는 그냥 일부의 얘기거나, 악플이겠지 하고 넘겼는데,
실제로 당해 보니 어이가 없네요.

다른 노트북 AS 센터들도 이런 식인가요? 제가 잘 몰라서 별 거 아닌 것에 열 받은 건가요?

어쨌든 이제 다시는 도시바 제품 안 살 겁니다.
주위에도 도시바 제품을 고려하는 사람들에게도 적극적으로 말 해 줄 겁니다.

"고장 안 낼 자신 있으면 도시바 사세요"
Posted by 빈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