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2년 북국의 빙하가 모두 녹아 없어질 수 있다는 NASA의 발표가 뉴스에 나왔다.
그동안 북국의 빙하가 모두 녹아 없어질 거라 예상되는 시점은 점점 앞으로 당겨졌고,
이젠 겨우 5년 후면 다 녹아 없어질 거라는 예측이 나온 것이다.
 
아무래도 2~3년 내에 전 세계적으로 획기적인 환경보호 정책이 나오거나,
혁명적인 환경보전 방법이나 수단, 도구가 개발되지 않는 이상,
이젠 북극의 빙하가 모두 녹아 없어진다는 것이 확실해져버린 셈이다.
 
공교롭게도 이번에 나사(NASA)가 발표한 북극 빙하가 다 녹아 없어지는 시점인
2012년은, 고대 마야인이 지구 멸망의 날로 예언한 2012년 12월 23일과 같은 해다.
뭔가 심상찮은 기운이 감도는 것 같지 않은가?
 
 
 
내 생각엔 '지구멸망'이라고는 해도,
지구가 완전히 파괴되어 사라지는 것은 아닐 듯 싶다.
'지구멸망'이라는 단어 자체가 인간을 중심으로 한 단어이니,
인류만 멸망해도 인간의 입장에서는 지구멸망과 동일한 의미일테니까.
(가이아 입장에서 본다면 인류의 멸종은 '지구 부활'일지도 모른다.)
 
그런 의미에서 봤을 때, 병균 감영에 의해 인류의 상당수가 사망하는 재앙이
바로 마야인들이 예언한 '지구멸망'이 아닐까?
 
아무래도 북극 빙하가 녹으면, 수천만년, 수억만년 전에 빙하 속에 봉인되었던
정체를 알 수 없는 세균, 박테리아, 병균 등이 튀어나올 가능성도 있으니까.
 
그렇지 않다 하더라도, 빙하가 녹아 해수면이 올라가면,
아프리카 해안으로부터 전 세계적으로 에볼라, 말라리아 등의
질병들이 급속도로 퍼져 나가게 될 지도 모른다.
 
 
 
아아... 그렇다면, 그건 어쩔 수 없다 치고...
만약 정말로 5년 후에 지구가, 혹은 인류가 멸망한다면,
난 지금 뭘 하는게 가장 좋을까?
큰 틀은 '후회하지 않게 하루하루 살아가는 것'이라고 정해 지는데...
 
후회하지 않게... 후회하지 않게... 아아, 그런 것인가...
 
 
 
p.s.
판도라의 상자. 마지막으로 희망이라는 녀석마저 날아가 버리고
아무것도 남지 않은 빈 상자에 나는 들어갔어. 가만히 누워
깊을 잠에 빠져들려고 할 때, 난 다시 한 번 눈 뜨기고 마음 먹었지.
So, will you see me tomorrow?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kabbala 2007.12.15 0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그럼 이번이 한국의 마지막 대통령 선거군요.

  2. goldenbug 2007.12.15 04: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선거는 아니겠네요. 이번에 대통령이 되면 마지막 대통령이 되긴 하겠지만... ㅎㅎㅎㅎ

  3. snowall 2007.12.15 10: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5년 후 지구가 멸망하면 그 전에 빨리 유학을 가야겠군요. -_-;
    그나저나, 사과 심으신 분들은 이제 뭘 하시려나 궁금하네요...

  4. 2007.12.15 20: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야인들의 연대(날짜?)표기법은 지금 표기법이랑 다를 것 같은데.. 그거 해석하기 나름아냐?

    • 빈꿈 2007.12.16 13: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직 별다른 이견이 없는 걸 보면, 정확하게 해석한 것 같기도 하고... 마야인의 숫자표기는 이미 해석이 가능하니까.
      그래도 뭐, 나중에 가서 '해석이 틀렸다, 2012년이 아니고 2212년이다'라고 할 지도 모르지~ ^^;

  5. NAVER 2007.12.15 22: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북극 빙하는 거진 물위에 떠 있는거라서 해수면 하고는 별상관이 없다던디..

    • 빈꿈 2007.12.16 1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뉴스를 보면, 북극 빙하와 그린란드 빙하가 모두 녹으면 전 세계 해수면이 6미터 정도 상승한다더군요.
      해수면이 상승하지 않는다 하더라도, 북극 빙하가 모두 녹는 것은 큰 문제를 일으킬 수 있지요...
      둘리가 깨어날 수도 있고... ㅡ0ㅡ;

  6. CAFE LUCY 2007.12.17 1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기의 예언가 노스트라다무스도 종말은 틀렸죠...이것도 틀릴 듯...라고 믿고 싶습니다^^;;

  7. 음... 2010.05.31 23: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북극이 녹으면 해수면올라가는 것으로 끝나지 않을것같아요...
    대륙에 균형을 잡아주던 지각에 북쪽면에 밸런스가 붕괴되면서 대규모의 대륙이동이 발생할가능성이 있다고봐요 거기다가 일부과학자들은 급격한 극이동이 발생한다는 얘기도 있고요 일종에 아다리가 맞죠...일종의 지표에 구멍을 매꿀려고 지구자체에서 평탄화 작업을 들어가는거죠 탈모가 있는 사람이 다른쪽의 머리카락으로 탈모부위를 가리려고 하듯이 말이죠...그렇게 되면 머리카락 사이 여기저기가 드문 드문 비어 보이긴하지만 얼추 자신의 탈모를 커버할수있으니깐요...하지만, 머리카락을 지구의 지각부분인 대륙이라고 생각하면...뭉쳐있던 대륙이 여기 저기로 쪼개지고 균열이 발생한다는 건데,지구에서 미생물에가까운 우리는 꽤 아플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