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상처는 너무 아픕니다, 그러니까 우리 사랑하지 맙시다.
 
이렇게 말 하면, 또 배 고파 진다고 밥 안 먹느냐? 라고...
 
그렇다면 우리, 다 같이 죽자 동네 한 바퀴. ㅡㅅㅡ/
 
그래서 결론은, 사랑은 아무나 하나~ ;ㅁ;

'웹툰일기 > 2008'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숄이 필요한 계절  (5) 2008.09.29
미몽지애  (1) 2008.09.29
주문을 외워봐  (0) 2008.09.28
양복 없어서 결혼도 못 하겠네  (0) 2008.09.27
난 문자를 씹지 않아  (0) 2008.09.27
후천성 솔로 증후군  (0) 2008.09.27
Posted by 빈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