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구려 타블렛과 함께 마우스를 사용했는데, 타블렛으로 그림 그릴 때는 마우스를 사용할 수가 없었다.
한참동안 나는 김프(gimp) 프로그램이 문제인가보다 생각하고는 검색도 하고, 수소문도 해 봤는데,
도무지 해결책을 찾을 수가 없었다. 나와 비슷한 문제를 겪는 사람도 거의 없었다.

그래서 그냥 다 포기하고 살고 있었는데, 어느날 마우스가 좀 이상하길래
마트에 가서 거금 육천 원을 주고 새 마우스를 장만했다.
(오오 이런 첨단제품을 이 가격에 살 수 있다니, 현대과학기술은 정말 놀라워~!)

그랬더니 타블렛과 함께 마우스도 아주 잘 굴러가고 있다.
참 이상하지, 자기는 아무 잘못도 없는 것처럼 시치미 뚝 떼고 있더니 말야.
그냥저냥 클릭도 되고 대충 작동도 되고 하길래 그냥 놔뒀더니 딴데서 뻥 치고 있었던 거지.

그러니까 마우스를 바꾸자구.

(마우스 이야기는 조금 있다가 또 다른 버전으로 다시 올리겠음)

'웹툰일기 > 2009'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9년 5월 23일  (6) 2009.05.24
그래도 또다시 미수다를 봐야지  (5) 2009.05.21
마우스를 바꿨어요  (6) 2009.05.21
오랜만에 그림일기  (28) 2009.05.15
알 수 없어요  (10) 2009.04.28
파탄  (7) 2009.03.19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노다요 2009.05.21 0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교훈대로 지금의 마우스를 차버리고 싶은데...여분이 없어서 ㅎ

  2. 피아랑 2009.05.21 0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마우스 바꿨어여.^^

  3. 2009.05.21 11: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2009.05.21 11: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5. rince 2009.05.21 22: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든 국민이 힘을 합쳐 마우스를 바꾸는 그 날이 오길 ^^

  6. 산다는건 2009.05.23 1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뭐 정말 게이밍 마우스가 아닌 다음에야 2천원이든 만원이든 성능차이를 모르겠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