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이제 중국 개발자가 그리 싸지 않다는 건 업계 사람들 얘기만 들어봐도 알 수 있다. 특히 게임 쪽은 최근에 몸값이 훌쩍 뛰어버린 느낌. 이건 주위에 물어보면 알 수 있는 사실이므로 더이상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인도 개발자에 관한 에피소드가 하나 있는데, 예전에 은행에서 좀 도와줬다가 알게 된 인도 개발자들이 있었다. 한국에서 일 하고 있던 개발자들이었는데, 그냥 대충 알고 지내면서 한국의 인도 음식점 소개해주며 가끔 만나고 했었는데, 어느날 1~2년 쯤 일하던 사람들이 회사 관두고 옮긴다고 알려왔다.

 

일하던 회사에는 고향에 가고싶다라고 퇴사 이유를 밝혔다 했는데, 속내를 들어보니 내 할 일 다 끝났는데도 야근을 강요하는 분위기라든가, 주말이나 휴일에 워크샵, 야유회 등 각종 행사에 동원되는 것, 너무 잦은 회식(처음엔 신기하고 즐거워서 좋아했다고 함) 등의 문제로 짜증나서 딴 나라 가겠다는 거였다.

 

그러면서 내게도 웹 퍼블리셔로 합류해서 함께 홍콩 가자고 했는데... 그 때만해도(불과 몇 년 전) 국내에선 웹 퍼블리셔는 거의 엔지니어로 쳐 주지도 않는 분위기가 팽배했던 때라, 이걸 해서 앞으로 먹고 살 수 있을까하는 고민과 여러가지 이유로 거절하고 말았다. 물론 1년 후엔 땅을 치고 후회했고.

 

어쨌든 한국 개발자가 가격 대비 성능으로 따지면 탑 클래스 안에 든다는 이야기. 업무 외적인 부분에서도 이렇게 참고 일 하는 싼 노동력, 세상에 별로 없다는 이야기. (사실 핵심은 요즘 중국 개발자 몸값이 많이 높아졌다는 이야기를 하려고 했던 거였음. 사족이 너무 많이 달려버림)

 

 

반응형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격한남자 2015.05.22 2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개발자나 일반 직장인이나 일하는 기계 취급 당하는 우리나라 사람들이 불쌍하네요

  2. 짜오의 블로그 2015.05.24 13: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는 인건비 빼고 다 오르는듯.......정말 눈물이 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