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하축하

그림일기 2007. 8. 21. 23:37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금까지 무사히 살아 남아 숨 쉬고 있는 당신에게 오늘 축하의 메시지를 보냅니다.
어떻게 보면 그리 대수롭지 않고 당연한 일 같기도 하지만,
당신과 내가 지금까지 이 세상에 큰 탈 없이 살아 남았다는 건 기적과도 같은 일 입니다.
그렇다고 지금 같은 행운이 내일도 당연히 계속될 거라는 자만은 하면 안 되겠지요.
그러니까 오늘 당장 그리운 사람들에게 안부 인사를 해 보는 건 어떨까요.

'그림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상처, 치유가 아닌 잊어가는 것  (0) 2007.08.24
길이 없다면 만들면 된다  (0) 2007.08.22
축하축하  (0) 2007.08.21
오늘은 아무 일도 없었다  (0) 2007.08.20
Keep down your anger  (0) 2007.07.04
KISS  (0) 2007.07.04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