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명절 스팸
    웹툰일기/2007 2007. 9. 24. 18:13
    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새해, 연말, 설날, 추석, 크리스마스 등에 보내지는 명절 스팸.
    명절 스팸은 그나마 아는 사람들이 보낸다는 점에서 다른 스팸과는 다르기는 하다.
    그런데 평소 그런 아름답고 건전한 말 하지 않던 사람들이 그런 문자 보내오면 당황스럽다.
    게다가 간혹 친구가 '명절 즐겁게 보내세요~' 이런 문자를 보내오면 좀 무성의하지 않나 싶기도 하다.
     
    물론 나도 한 때 열심히 명절 스팸을 보내던 사람이었기 때문에,
    이런 식으로라도 가끔씩 안부를 주고 받는 것을 나쁘게 생각지는 않는다.
    그런데 최소한 '선배/후배/친구' 정도의 구별은 해서 보내야 하지 않나 싶다.
    한 사람에게 30초 씩만 부여해도 저마다의 이름을 불러줄 수도 있을텐데...
    어디선가 가져와서 한꺼번에 뿌리는 명절 스팸은 아무래도 좀 아니지 않나 싶다.
     
    나도 한 때 명절 때 즘 이런 문자들을 뿌리다가, 어느날 그만 두게 되었다.
    그만 두게 된 계기는 다른 누군가의 명절 스팸을 받았을 때 였는데,
    '내가 관리 당하고 있다'라는 느낌이 문득 들었기 때문이다.
    내가 보낸 문자에 다른 사람 역시 그런 느낌을 받을 수도 있겠다 싶었다.
    (공자 왈, 내 싫은 일 남 시키지 말라 했다)
     
    그래서 지금 나는 다른 방법을 사용하고 있다.
    이미 친한 사람이라면 따로 그런 문자 안 보내도 된다. (우리 사이에 뭘 그런 것을~)
    별로 친하지 않은 사람이라면 괜히 보내서 관리 당한다는 느낌 주게 할 필요 없다.
     
    따라서 '안 보낸다'. ㅡ.ㅡ/
     
    귀차니즘의 첨단을 달리고 있다고나 할까.
     
    어쨌든 다들 추석 알아서들 잘 보내세요~~~


    p.s.
    이 글 올리고 나면 그나마 오던 연락도 안 오겠군.
    스스로 왕따를 자처하는 '버림'직한 자세. ㅡ.ㅡ/
    반응형

    '웹툰일기 > 2007'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전으로 쇼를 했다, 쇼  (0) 2007.09.27
    연애질이 없는 평화로운 세상  (2) 2007.09.27
    토라가 싸가지...  (0) 2007.09.23
    공항에서 살아도 될까  (0) 2007.09.23
    맛집 탐방의 심각한 문제점  (0) 2007.09.23

    댓글 3

    • 꼬마얀 2007.09.24 20:25 신고

      ㅎㅎ;; 저도 같은 생각입니다. -ㅂ- 명절스팸들 계속 받다보니까 은근히 부아가 오르더라구용~

      그나저나 카툰이 직접 그리신듯한데 캐릭터가 귀엽네요 ^^

      • 빈꿈 2007.09.24 21:33 신고

        앗! 사실은 꼬마얀님 포스트를 보고 '나랑 똑같은 생각 하는 사람이 있네'해서 그린 건데, 그리고 나서 주소를 까먹어 버렸던 거에요~ ㅡ.ㅡ/

        이렇게 찾아와 주시니 고마워요~ 제 트랙백을 받으세요~ ^^;;;

    • 신귤 2010.01.24 14:40

      명절에 선물로 들어오는 스팸 햄을 얘기하는 줄 알고 군침 흘리며 들어왔는데ㅋㅋㅋㅋㅋ;; 13000원짜리 시계 기계에 스팸 가끔 들어오면 그래도뭔가 내 존재이유를 발견하게 되요ㅋㅋ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