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엊그제 카페에 갔더니,
희한하게도 앞, 뒤, 좌, 우 모두 연애문제로 고민중인 사람들로 가득했다.
 
한쪽에서는 서로 문제점 지적하며 화를 내며 싸우는 연인들이 있었고,
한쪽에서는 방금 헤어지고 온 남자가 친구에게 하소연을 하고 있었고,
뒷쪽에서는 자기 좋다고 따라다니던 남자를 깨끗이 정리한 여자가 있었고...
 
이래저래 말도 많고, 탈도 많다. 아무래도 무 애인이 상팔자.

'웹툰일기 > 2008'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압구정에선 차에 치여도 행복하겠네  (4) 2008.02.06
지나가는 개가 웃었다  (8) 2008.02.05
무 애인이 상팔자  (8) 2008.02.05
커플종족이 되기 위한 궁극의 마법  (10) 2008.02.04
낯선 가방  (6) 2008.02.02
오타쿠 헤어스타일이래  (10) 2008.02.02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문틈사이 2008.02.05 11: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습니다! 무애인이 상팔자인 거죠!
    .... 그런데 옆구리가 시리네요.

    ㅠㅡㅠ 아직 정진이 부족한가봐요

  2. 산다는건 2008.02.05 1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이쑤! 역시 솔로부대 만쉐!

  3. 짜잔형 2008.02.05 16: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로우시군요...

  4. 디지츠 2008.02.05 21: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헉 저 아래 남남 커플인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