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진을 많이 찍고 다녀서 그런지 꽤 오래 사용했다고 생각했는데,
생각해보니 지금 쓰고 있는 카메라 사용한 지 2년 정도밖에 안 됐다.
그 동안 한 20만 장 찍기는 했지만, 그래도 2년 만에 사망하고 싶으시다니...
 
그래서 요즘 다른 디카를 장만해야 한다는 위기감에 몰려서
급하게 각종 사이트를 뒤져서 리뷰와 댓글들을 읽고 있는데,
리뷰를 읽으면 전부 다 좋은 제품 같고,
댓글을 읽으면 쓸 만 한 거 하나도 없는 거 같고... ㅠ.ㅠ
 
 
 
어쨌든 각자의 사용후기나 소감을 리플로 달아 놓아서 고맙긴 한데,
'이거 살 바에야 저거 사겠다'라는 리플은 좀 자제해 줬으면 좋겠다.
 
예를 들면, A 카메라를 보러 갔는데, 'A 살 바에야 B 사겠다'
라는 댓글을 읽고 B로 가 본다.
그럼 B 카메라 밑에도 'B를 살 바에야 C를 사겠다'라는 댓글이 있고...
또 가면 또 있고, 또 있고, 또 있고...
결국 몇 백 만원 짜리 DSLR로 이어지는 연결고리.
(술래잡기도 아니고... ㅡㅅㅡ;;;)
 
어쨌든 떠나기 전에 사 갖고 나가야 할 텐데 걱정. ㅠ.ㅠ
 
 
 
p.s.
코닥만 거의 5년 동안 여러 기종으로 사용해 온 유저로써 팁(?)을 알려 드리자면,
코닥은 고장나면 그냥 버리고 새로 사세효~
괜히 AS 받아야지 했다가는 돈도 버리고 마음도 상하고 OTL
 
코닥을 왜 사용했냐면, 동종 기기들과 비교해 볼 때 가격 대비 성능이 좋아서.
그리고 색감이 마음에 들어서.
그 외에 좋은 건 없나요 하신다면 단호하게 말씀 드리리다. "없어효" ㅡㅅㅡ;

'웹툰일기 > 2008'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며느리를 주워보자  (0) 2008.09.12
잡아 주는 사람 하나 없고  (3) 2008.09.12
리뷰와 댓글 사이  (6) 2008.09.11
극비사항  (1) 2008.09.10
삽질도 석 달이면 재밌지  (3) 2008.09.09
평생 여행만 하며 살 수 있을지도  (8) 2008.09.09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월하 2008.09.11 1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림푸스가 싼맛에 쓰기에는 좋았는데 어느 순간 가격이 점점 비싸지고 있다는....

    • 빈꿈 2008.09.12 0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맨 처음 사용한 디카가 올림푸스였지요.
      가방에 넣어서 들고 다녔는데, 어느날 가방을 집다가 떨어뜨렸지요. 한 30센치 정도 떨어졌는데 바로 고장나더군요. ㅡ.ㅡ;;;
      AS맡겨서 수리해 오니깐 그 다음부터는 화면이 온통 붉은색. 또 수리 맡기니깐 더 붉은색... OTL

  2. Draco 2008.09.11 2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디카리뷰를 수백개 썼었는데..
    저는 나름대로 제가 안좋게 느낀건 다 그대로 적었다고 생각합니다. 그런데 그런 리뷰는 환영받지 못하더군요. 일단 카메라 회사에서도 싫어하고, 같은 기종이나 같은 브랜드 기종들 동호회에서 몰려와서 리뷰어의 자질이 수준미달이라고 주장합니다. -_-;
    카메라 배터리가 너무 빨리 소진되는 디카를 최악의 단점이라고 지적했더니, 배터리는 얼마든지 추가로 사면되는데 무슨 문제냐고...추가 배터리를 준비하지 못한 리뷰어의 자질이 의심된다나.. -_-
    그런식의 댓글이 달리면 나름 노력해도 리뷰어는 활동을 하지 못합니다. 사람들은 댓글도 믿어버리니까요.
    개인적으로..펜탁스와 코닥 동호회분들께 가장 많이 욕먹었어요...

    • 빈꿈 2008.09.12 0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리뷰어를 하시면서 고생 하셨군요... ㅡ.ㅡ;;;
      저도 리뷰를 보면서, 아무래도 나쁜점을 쓰면 그 회사에서 싫어하거나 해서 고치라고 하거나 그러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들기도 했죠.

      아아... 결국은 알아서 판단하고 직접 테스터가 되는 수 밖에 없는 걸까요 ㅠ.ㅠ

      요즘은 픽스딕스가 진열된 제품을 써 볼 수 있게 해 놓아서 그나마 가서 만져보고 그러긴 하는데... 진열된 수가 많지 않아서 그것도 한계가 있더군요.

      이런 불편함과 욕구를 채워줄 수 있는 어떤 마케팅이 나온다면 큰 호응을 얻을 수 있지 않을까요. ^^

  3. 산다는건 2008.09.12 10: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메라를 포함한 어떠한 전자제품을 살 때는 반드시 자기하고 필이 통하는 제품을 사야 사고 나서는 심리적으로 만족감을 느끼는 것 같더군요. 그래서 저는 객관적인 성능만 보고 나머지 리뷰들은 보질 않습니다..;;;

  4. 바위풀 2008.09.12 2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년 동안 20만장이면 정말 많이 찍으셨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