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미 없는 가사

사진일기 2008. 9. 28. 03:09

emptydream, twin, Daejeon, 2008



emptydream, twin and twin, Daejeon, 2008



별 시덥지 않은 사진을 찍고 있었다.
저 쪽에서 여고생 둘이 걸어 오더니,
사진 찍는 모습을 보고 화들짝 놀라 비켜섰다.
그러지 않아도 되, 나도 깜짝 놀라 비켜섰다.

삶은 때때로 모던 락 같다.




사진숙제: 사진을 구분지어보라

'사진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노을  (1) 2008.09.29
또 하나의 계절  (2) 2008.09.29
의미 없는 가사  (1) 2008.09.28
날갯짓의 강박관념  (1) 2008.09.26
여섯 번 째 손님  (0) 2008.09.24
다시 홀로서기  (1) 2008.09.13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chiwooin@kaist 2009.02.10 13: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왼쪽눈과 오른쪽 눈으로 바라본 세상이군요. :) 카툰 잘보고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