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이 나와서 말인데, 옛날에 한 번은 지하철 계단 내려가는데 앞에 가는 여자가 앞으로
넘어지려 하길래 옷을 탁 잡았는데... 블라우스가 찢어졌다... ;ㅁ;
이건 고마운 건가, 안 고마운 건가...;;;

어쨌든 세상엔 참 희한한 일도 많이 일어나고~

만화에 나오는 장면은 영화 러브스토리의 눈밭에 뒹구는 장면을 생각하고 그렸는데...
그렇다고 내가 그 장면을 여기 떡하니 걸어줄 거라 생각했다면 오산.
그런 오글오글 장면은 걸지 않아! ㅡㅅㅡ


그대신, 뜬금없이 빠뜨리샤 까스 아줌마 노래를 하나 걸겠음~
이 아줌마, 올해 또 음반 냈네~ 대단해~ 새 앨범 제목은 '캬바레' ㅡㅅㅡ;;;

한 때는 빠뜨리샤 아줌마랑, 에디트 피아프 아줌마 노래를 제대로 들어 보려고
프랑스어 공부까지 했었는데... 인삿말까지 배우고는 포기. ㅠ.ㅠ

어쨌든 빠뜨리샤 까스(Patricia Kaas) 아줌마를 떠올릴 때면,
웬지 꼭 노다웃(No Doubt)의 그웬 스테파니(Gwen Stefani)도 함께 떠오른다.
왜 그런지는 나도 몰라~

노다웃의 비교적 최근 모습인 것 같은데... 생각나시면 한 번 보시압~

No Doubt - Don't Speak live the best concert performance
( https://www.youtube.com/watch?v=1usDPlrcv-0 )

처음 보시는 분은 이 동영상의 모습에 속으면 안 된다.
여기서는 거의 오페라 하는 것처럼 연기하는 거고...
얘도 알고보면 꽤 악동. (그래서 좋아하는 거지만~ ㅋ)


쓸 데 없는 말들을 너무 많이 했는데... 마지막으로 한 가지 더.

혹시 건잰 로우지즈(Guns N'Roses)가 2008년에 새 앨범을 냈다는 것, 알고 있었던 사람?
또 나만 몰랐던 건가...? 헝-  ;ㅁ;

이거 원... 음악 안 듣다가 조금 관심 가지기 시작하니 한도 끝도 없이 나오는구만...
이러다 베토벤도 새 앨범 내지 않을까 싶은...;;;






Posted by 빈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