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머병

웹툰일기/2007 2007. 11. 30. 10:53
반응형
사용자 삽입 이미지

휴대전화기 떨어뜨리는 건 특별한 일도 아니고 일상다반사다.
그건 이제 떨어뜨린다 해서 특별히 아깝거나 안타깝다는 생각도 들지 않는다,
이미 고장 날 만큼 고장 나서 버튼도 제대로 안 눌러지니까.
길 가다가 사은품으로 토스트기 준다고 하면 당장 전화기 바꿀 용의 있다. ㅡ.ㅡ/
(물론 전화기는 공짜여야한다.)
 
그런데 최근에 물건을 떨어뜨리는 일이 잦아졌다.
잘 그러지 않는 편인데, 돈도 막 흘리고 다니고 그런다.
다행히 주머니엔 동전밖에 없기 때문에
피해를 봐도 금액이 적다는 것에 위안을 삼지만... ㅠ.ㅠ
 
지하철에서 꾸벅꾸벅 졸다가 노트북을 떨어뜨리질 않나,
사진 찍는다고 하다가 카메라도 막 떨어뜨리고...
아, 이러다가 남아나는 전자제품이 하나도 없을 것 같다.
 
정말 이머병인가... OTL
반응형

'웹툰일기 > 2007'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앞으로의 여행 계획  (2) 2007.12.01
호주 워킹홀리데이 비자 승인받았다  (2) 2007.12.01
이머병  (6) 2007.11.30
식빵 굽는 전기장판  (8) 2007.11.29
시력 2.0 이상만 주문하세요  (2) 2007.11.29
서울 물가 아시아 최고, 세계 7위  (4) 2007.11.28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월하 2007.11.30 1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그렇군요.
    저도 이머병에 걸린거군요. ㄷㄷㄷ

  2. charsyam 2007.11.30 14: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병에 걸렸다는 사실을 잊어버리시면 됩니다. ㅋㅋㅋ

  3. Energizer Jinmi 2007.11.30 16: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종종 걸린답니다 ot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