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리동네 대형할인마트 식품코너에서는 대략 밤 11시 즘이 되면 할인이 시작된다.
 
닭튀김, 도너츠, 볶음밥, 잡채, 초밥 등등 수많은 품목들이 30% 세일을 시작하는데,
그 시간까지 다 팔리지 않고 남은 것들을 세일 하기 때문에 품목은 항상 바뀐다.
게다가 마감시간이 다 돼 갈 때 즘 되면 2개를 묶어서 1개 가격으로 팔기도 하는 등,
다양한 할인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물론 음식이 식긴 했지만 대수롭지 않다. ㅡㅅㅡ
 
그 중 가장 인기있는 품목은 초밥세트인데,
사실 이 품목은 그 시간까지 남아있는 경우도 별로 없다.
아아... 사람들이 다들 잘 사는 건지...
아니면 초밥을 좋아하는 사람들이 많이 사는 건지...
 
엊그제는 11시 전에 가서 초밥세트가 남아 있었는데,
이미 저쪽 끄트머리에서는 매장 점원 아줌마가 30% 할인 스티커를 붙이는 중이었다.
"앗싸~ 한 5분만 더 기다리면 30% 할인된 초밥세트를 사 먹을 수 있겠구나~!!!"
하고 좋아라 하고 있는데 어떤 아저씨가 훽 집어가 버렸다. OTL
아니, 5분만 더 기다리면 30%인데, 왜 그걸 제 값 주고 사 가냐고! ㅠ.ㅠ
 
할인 스티커가 붙은 상황이라면 내가 5분 전부터 지켜보고 있었다고 우겼겠지만,
제 값 주고 비싸게 사 간다는데 뭐라 말 할 수가 없지 않은가. ㅠ.ㅠ
아직 한 번도 성공하지 못 한, 30% 할인된 초밥세트.
내, 이 동네 떠나기 전까지 꼭 한 번 먹어 보고야 말리라!!! (불끈!)
(쓸 데 없는 데 투지를 불 태우는 쓸 데 없는 근성)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G 2008.04.07 08: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1시 부터 였군요 ㅋ

  2. 곰대지 2008.04.07 10: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1시 5분전!! 하나남은 초밥세트를 들고 쇼핑을 하다~ 11시가되면 사지않겠다는듯 다시 제자리에둔당~ 그리고 아줌마가 다시 스티커를 붙혀주면 잽싸게 가져가 계산한담^^ 케케

  3. 산다는건 2008.04.07 1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은 대형슈퍼도 24시간이라 언제가도 물건을 살 수 있더군요. 초밥과 갈비는 역시 할인을 노려야..;;

    • 빈꿈 2008.04.07 23: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 동네는 밤 12시가 되면 영업 종료에요. ㅠ.ㅠ
      그래서 너무 늦게 가면 불 꺼진 마트 정문을 보며 쓸쓸히 발걸음을 옮기는 사태도 발생하지요~ ^^;

  4. CharSyam 2008.04.07 21: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음 매일 11시 마다 마트로 출근?

  5. 구루 2008.04.07 22: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실. 어제 형 집에 가고. 이마트 가봤습니다.
    11시 30분 되야 붙던데요.

    할인해도 비싸길래 그냥 돌아 왔다는 훈훈한 이야기.

    • 빈꿈 2008.04.07 2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날마다 붙는 시간이 다른데~ 어떤 때는 11시 전에 붙기도 하고~
      아마 잘 생긴 사람이 가면 일찍 붙이는 듯 ㅡㅅㅡ;

  6. charsyam 2008.04.08 00: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흐음 그럼 제가 가면
    새벽 9시에 붙이겠군요 ㅋㅋㅋ

  7. 돼지껍질 2013.01.17 22: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후후 캐릭터가 너무 귀여워요 (*^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