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소프트웨어를 꿈꾸다(저자 김익환/출판사 한빛미디어)'는 개발자로 현업에서 한 3년만 일 했어도 다 알만 한 내용들을 소개하고 문제점들을 짚은 책이다.

한마디로 한국의 소프트웨어 개발사들 참 문제다라는 내용인데, 그것을 기반시스템, 조직, 프로세스, 기술, 문화 등으로 나누어 설명했다. 아마 읽다보면 대부분은 공감하고, 또 대부분은 이미 겪었거나 겪고 있을 내용일 테다.



문제점만 짚는 책이라면 딱히 읽을 이유는 없다. 물론 문제점들을 체계적으로 정하는 것도 필요하긴 하지만, 그건 정책 입안자나 경영자들이나 경영기획팀 정도에서나 필요한 정보일 뿐. 하지만 이 책의 저자는 오랜기간 컨설팅 경험을 살려저 나름의 해법들을 제안해 놓았다.

대부분은 경영자들이 보고 참고할 만한 내용이라 딱히 언급하지는 않겠다. 소프트웨어 개발사 경영진이라면 이런 책을 한번쯤 꼭 읽어 보았으면 싶다. 비싼 컨설팅 비용 내고 컨설팅 받기 전에, 자기 회사의 무엇이 문제인지 체계적으로 짚어볼 수 있는 기회로 삼을 수 있을 테니까.



반면 이 책이 개발자들에게 주는 충고는 딱 하나로 압축할 수 있다. '문서를 써라'라는 것. 바쁘다고, 시간 없다고, 이미 다 알고 있다고, 귀찮다고, 필요 없다고 미루면서 투덜대지 말고, 자기 자신을 위해서, 회사를 위해서 문서를 쓰고 정리하라는 조언을 계속해서 반복하여 강조하고 있다.

물론 이런 책 한 권으로 이미 길들여진 습관이 하루아침에 바뀌랴마는, 그래도 어느정도 동기부여를 하는 데는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다. SRS를 비롯한 각종 문서 작성법은 인터넷이나 다른 서적들을 찾아보면 나오니까, 일단 동기부여와 함께 하고자 하는 의지만 있으면 시작하기 그리 어렵지는 않을 테다.

사실 소프트웨어 개발 중에서 누구나 다 아는, 가장 필요하고, 가장 중요하고, 꼭 해야만 하는 작업이 바로 문서작업이다. 다 만들고 나서 어거지로 적는 문서 말고, 설계 단계에서부터 쭉 적어나가는 문서 말이다. 하지만 현업에서 가장 안 지켜지고, 가장 안 하고, 가장 소홀하고, 가장 귀찮게 여기는 것이 바로 이 문서 작업이다. 나는 개발잔데 왜 문서 따위나 쓰고 있어야 하느냐는 말을 서슴없이 하는 사람들도 있을 정도.



이 책을 통하여 문서작성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깨닫고, 그 외 소프트웨어 개발사에서 발견되는 각종 병폐들을 다시 한 번 짚어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싶다. 요즘 특히, 스마트폰과 소셜네트워크 등의 붐이 일어나면서, 정부의 별 지원이 없는 상황에서도, 소프트웨어(인터넷) 업계가 활기를 찾아가려는 조짐이 보인다. 아무쪼록 이번에는 제대로 된 조직으로, 훌륭한 글로벌 소프트웨어 회사가 하나 나타나 주기만을 바랄 뿐이다.




(이왕 살거면 이거 클릭해서 사셈~ 클릭만 하는건 아무 소용 없음~ㅡㅅㅡ/)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햇 님 2010.11.10 16: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왕 초공감!!! ㅠ.ㅠ

  2. 후레드군 2010.11.10 16: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한 추천을 날려야 할 텐데-

    여전히 하드웨어 스펙만 가지고 승부를 하고 있죠-

    이러면 앞으로는 하청업체로 전락하고 끝납니다

    • 빈꿈 2010.11.11 01: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우리나라에서는 소프트웨어 산업을 하는 쪽도 소프트웨어 기술을 그리 많이 발전시키지 못한 것 같아 좀 안타깝지요..

  3. 2010.11.10 17: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에도 좋은 소프트웨어 회사가 많이 있는데;; 얼마나 커야 글로벌 한건지;

  4. 더공 2010.11.10 2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글로벌적인 마인드 부족도 있는 듯 합니다.
    홍보의 변화도 필요하고... 여러모로 생각해 보게 하는 글이네요.

    • 빈꿈 2010.11.11 0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글로만 서비스 해서는 상황이 변하지 않을거라 생각합니다. 그리고 무엇보다 환경이라는 측면에서 큰 문제죠. 실력 좀 되는 분들은 나갔거나 나가려고 생각하니까요;;;

  5. softvista 2010.11.11 01: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에 글로벌 S/W 기업이 없다구요? NCSoft 는 S/W 기업 아닌가요? NHN 은요? Nexon 은요? 혹시 MS, Cisco 정도의 레벨은 되어 주는 그런 기업을 얘기하는 건가요? 그렇다면 그 정도의 기업을 가지고 있는 나라가 몇이나 되는데요? 제 말은 그저 무작정 까기 전에 현실 직시부터 좀 하자는 겁니다.

    • 빈꿈 2010.11.11 0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그렇군요 우리나라는 아무리 해도 엠에스나 시스코 같은 기업이 나올 수 없다고 생각하시는군요. 그럼 트위터나 페이스북 같은 회사가 나오는 것도 어렵겠군요.

    • 신밧드 2010.11.11 07:40  댓글주소  수정/삭제

      까긴 뭘 까요. 건전한 비판 아닌가요? 거명하신 회사들을 자랑스런 우리 SW회사라고 생각하시는 걸 보니 이쪽 분야 전문가는 아니신듯하네요.

    • NCSofte 2010.11.11 10:46  댓글주소  수정/삭제

      softvista <<
      NHN, NCSofte, Nexon... 이곳에서 뭘 개발했나요?
      리니지? 카트라이더? 네이버? 뭐 이런거요? 이분은 "욱"할 줄말 알았지 글에 대해서 난독증이 좀 있으신 것 같군요. 님이 로그인 안하고 글 써서 올렸으니 나도 지나가다가 로그인 안하고 답글 남김. 평생 리니지나 하면서 사세요~

    • wildfree 2010.11.13 04:56  댓글주소  수정/삭제

      언론 플레이에 제대로 놀아나, 한국이 진짜 IT 강국인 줄 아는 사람이 많다는게 아마 한국 IT 의 가장 큰 문제점이 아닐까합니다.

      게임 S/W 강국??
      제대로 된 '물리엔진' 하나 우리기술로 만든게 있나요?
      제대로 된 '네트워크 시스템' 하나 우리기술이 있나요?
      제대로 된 '데이터 베이스' 하나 우리기술이 있나요?

      정말 소프트웨어 기술을 말하고 싶거든, NC, NHN 말고, 최소한 '안철수 연구소' 나, '한글과 컴퓨터' 를 말씀하시면, 최소한 무식하다고 욕은 덜 먹습니다.

  6. ~ㅅ~ 2010.11.11 04: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softvista NC는 그나마 국내 게임개발중에 기술이 있다고 보지만 그 내부기술은 외국 로열티 기술(언리얼 엔진)도 있습니다. 그외에는 개발사가 아니고 그냥 유통사죠. 우리나라의 기술들 자동차, 휴대폰, 조선업, 반도체(램기술마저) S/W등 기술에 대해서 제반산업이나 원천기술은 극히 없습니다.

    가 족!같은 분위기 크게 웃고 갑니다 ㅋㅋㅋ

  7. 헐.. 2010.11.12 00: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NHN만 해도 세계에서 손꼽히는 포털입니다. 자국의 포털과 검색엔진이 있는 나라가 몇 되지도 않습니다. 방문자 수로 봐도 세계 5위안에 들고요.. NC정도의 매출을 올리는 게임회사도 많지 않습니다.

    이슈관리 시스템? 소스관리 시스템? 이런거 많은 회사에서 이미 다 하고있구요.

    우리나라가 아직 전반적으로 소프트웨어의 질이 좀 떨어지는편인건 사실이지만, 너무 평가 절하 하신것 같습니다.

    • danny 2010.11.12 12:45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국은 IT강국인지는 모르겠지만 소프트 후진국인건 업계종사자면 다들 인정합니다만... 어디 분이신지?

      라이센스 있는 검색엔진 구동하면 뭐합니까. 검색 금칙으로 이것저것 다 막아놓는 NHN.
      검색엔진에서 검색이 안된다는데...
      요즘에는 네이트한테도 밀리는 듯 보이는데요 뭘.

    • wildfree 2010.11.13 04: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뭔가 아주 큰 착각을 하고 사시는 분이 여기 계시는군요.

      아마, 한국 찌질 언론 플레이에 놀아나신분 같은데...생각을 조금 바꿔 드리죠.

      삼성이란 초거대 IT 회사가 자사에 폰에 탑재되는 공개 소프트웨어 안드로이드 2.2 버전조차 제대로 주무르지 못하는 나라입니다.

      NHN 포털의 검색 엔진은 자사 DB 에 있는 데이터만 검색하여, 보여줍니다. 타사의 검색엔진을 막아놓는건 둘 째치더라도, 검색 품질에 대해선 욕이 나올것같아서 넘어 가겠습니다.

      대한민국 IT 강국.
      대한민국 내에서만 떠들고 있는 내용입니다. 우물안 개구리죠. 대한민국을 한 발짝만 떨어져서, 대한민국에서 자랑하는 인터넷 망에 접속 한번 해보세요. 해외 IP 차단은 물론이고, 플래쉬, 동영상 재생은 꿈도 못 꿉니다. 아.그전에, 실명인증에 막혀, 회원가입도 하지 못하는군요. 회원가입이 안되니, '헐..' 님께서 자랑하시는 NHN 포털 서비스 이용에 상당한 제약이 있습니다. 즉, 해외유저들은 하고 싶어도 '대한민국 웹' 에 접근이 불가한 실정입니다.

      그리고, NC 정도의 매출을 올리는 게임회사는 지천에 널렸습니다. 다만, 경기 불황으로 '순수익' 에서 차이가 날 뿐.

      하고 싶은 이야기는 너무 많으나, 댓글로 달기엔 무리가 있어보여 이만 줄입니다.

    • 빈꿈 2010.11.13 2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이버가 접속자수 랭킹으로 2% 정도의 점유율을 가지고 세계 검색서비스 5위를 차지한 것은, 한국의 기형적인 독점형식과, 세계적으로 1~3위가 거의 모든 검색시장을 점유하고 있기 때문이죠.

      한마디로 글로벌을 논하면서 영어권을 지원하지 않는 검색서비스를 예로 들었다는 것 자체가 어불성설입니다.

    • ?? 2010.11.16 14:59  댓글주소  수정/삭제

      업계 사람이 아닌듯...

  8. idjung 2010.11.17 00: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게시글엔 덧글이 많이 달렸군요. 글로벌 S/W 업체의 정의가 뭔지요? 게시글이나 책에서는 국내 메이저 S/W 업체를 얘기하는 게 아니고, 대다수의 S/W 업체를 말하는 게 아닐까 싶습니다만... 국내 메이저 S/W 업체는 이미 글로벌 업체이거나 글로벌 업체로 오를 수 있는 자질이 충분히 있습니다.

  9. blue-day 2010.11.21 1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IT분야에 문외한(...)입니다만, 이쪽분야는 대략 저렇게 굴러가는군요... 먹고살기바쁘다고 하루하루 그냥 흘러가는 이런 이런 굳어진 관행들은 한사람의 힘으로는.. 바꿀수가 없는거겠죠....?

  10. 2010.11.29 12: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1. korando 2012.11.28 22: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블로그에 자주 오전 그리고 난 귀하의 콘텐츠를 주셔서 정말 감사드립니다. 이 문서는 정말 봉우리 내 관심 있습니다. 나는 귀하의 사이트를 즐겨찾기에 추가하고 새로운 정보를 확인하고 유지하는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