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 나를 찾아 떠난 여행!










뭐라 표현할 순 없지만, 무언가 많은 것을 느끼고, 많은 것을 배웠던 여운 가득한 여행이었다.

다음엔 너를 찾아 떠나 봐야지.



p.s.
이 여행기는 최근 유행 중인 여행기들의 패턴을 단순화시킨, '여행기 작법 공식'임.


'사진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이키델릭 생리 불순  (0) 2010.01.05
또다시 천년을 기다려 질리안  (2) 2010.01.04
나를 찾아 떠난 여행  (1) 2009.12.03
시간의 솜사탕  (2) 2009.11.26
아무 상관 없는  (4) 2009.11.10
어느 깊은 날  (0) 2009.11.09
Posted by 빈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guybrush 2009.12.03 23: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으힝...촌철살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