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난 정말 문 닫을 때까지 저 빵 다 못 팔면
어떻게 되는지 궁금했을 뿐이다.
이왕 버릴 거면 공짜로 주면 좋을텐데...
라는 생각을 하지 않은 건 아니지 않지 않긴 하지만. ㅡ.ㅡ;
 
그래도 맛 없는 빵이었지만 파격가에 살 수 있었다.
다음번에는 어떤 레파토리로 싸게 살 수 있으려나.
깎아 보려고 마음 먹으니 딱히 적당한 것이 안 떠오른다.
도와줘~!

 

'웹툰일기 > 2007'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핸펀 맛 갔다  (0) 2007.07.04
오이는 묵공인가  (0) 2007.07.04
호기심은 좋은 거다  (0) 2007.07.04
은행과 자판기  (0) 2007.07.04
먹은 거 다 뱉아  (0) 2007.07.04
인천 차이나타운  (0) 2007.07.04
Posted by 빈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