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이 연일 미세먼지로 가득 차 있다. 요즘은 황사나 미세먼지보다 작은 초미세먼지도 문제가 되고 있다. 10㎛(마이크로미터) 이하 크기를 미세먼지로, 2.5㎛ 이하를 초미세먼지로 분류한다.

 

어떤 것이든 수치가 높아져서 외출 자제 경고가 뜨면 가급적 밖에 나가지 않는 것이 좋다. 기관지를 자극해서 감기나 후두염 등을 유발하는 것은 물론이고, 폐로 침투해서 폐렴, 폐암 등을 일으킬 가능성도 있다고 하니까. 하지만 방구석에 처박혀 살 수 만은 없으니, 밖에 나갈 때는 마스크를 써보자.

 

 

 

의약외품 마스크 KF80, KF94

 

 

(식약처가 허가한 의약외품 마스크를 쓰는 것이 좋다. 이미지: 식약처)

 

 

 

황사,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등을 대비하려면 식약처가 허가한 '의약외품 마스크'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제품 겉면에 '의약외품'이라는 글자와 함께, KF80, KF94 글자가 쓰여진 마스크를 사면 된다. 의약외품 마스크는 약국 뿐만 아니라 마트나 일반 가게에서도 판매한다.

 

여기서 KF80, KF94는 얼마나 작은 입자를 얼마나 많이 걸러내느냐를 나타내는 숫자다.

 

* KF80: 평균 0.6㎛ 크기의 미세입자를 80% 이상 걸러낼 수 있음.

* KF94: 평균 0.4㎛ 크기의 입자를 94% 이상 걸러낼 수 있음.

 

 

숫자가 큰 것이 초미세먼지를 걸러내는데 더욱 효과적이겠지만, 더 작은 입자들을 걸러내는 만큼 숨 쉬기가 어려운 면도 있다.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뜨면 KF94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고 하는데, 영 숨쉬기 불편하다면 KF80이라도 쓰는 게 좋겠다.

 

 

 

보건용 마스크 주의사항

 

 

(보건용 마스크 사용 시 주의사항. 이미지: 식약처)

 

 

 

마스크 사용 시 주의사항도 있다. 아깝다고 세탁해서 다시 사용하면 효과가 없다고 하고, 대체로 하루정도 사용하면 버리는 것이 좋다고 한다. 마스크 안쪽에 수건이나 휴지 등을 감싸면 오히려 효과가 떨어진다 하고, 마스크를 한 번 쓰면 웬만하면 손으로 건드리지 않는 것이 좋다 한다.

 

 

 

식약처 의약외품 허가된 마스크인지 알아보려면

 

 

마스크가 일회용이니 아무래도 인터넷으로 한꺼번에 조금이라도 싸게 대량 구매 할 수도 있을 텐데, 이때 사려는 제품이 식약처 허가를 받은 제품인지 간단히 알아보는 방법이 있다.

 

식약처 전자민원창구 정보마당에 들어가서 제품명을 입력하면 된다.

 

 

(식약처 전자민원창구에서 한 마스크 제품을 입력해 본 결과 화면 캡처)

 

 

 

아래 링크를 클릭하면 바로 제품명으로 검색할 수 있는 페이지로 갈 수 있다.

 

> 식품의약품안전처 전자민원창구 제품정보 검색 페이지 링크

 

 

만약 나중에 링크 주소가 바뀌었거나 하면, 아래 방법으로 찾아 들어가면 된다.

 

> https://ezdrug.mfds.go.kr -> 정보마당 -> 의약품등 정보 -> 제품정보

 

 

 

Posted by 빈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