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만히 들고 가면 될 동전을 괜히 휙휙 던지면서 촐랑대다가 떨어뜨린 사체소녀.
그 동전을 공갈빵이 잡는다며 발로 밟았는데, 보도블럭 틈 사이로 쏙 들어가 버렸다.
 
거 참 신기하기도 하지... 교통카드로 어떻게 꺼내 보려 했지만 안 되는 상황.
잠깐 지켜보던 공갈빵이 보도블럭을 파 헤치더니... 결국 쑥 뽑아냈다. ㅡ0ㅡ;;;
어디 조용하고 어두운 뒷골목도 아니고, 사람 많이 지나다니는 길 한 복판에서... ㅠ.ㅠ
 
얘들아, 우리 조용히 좀 살자, 응? 응? 응??? ㅡ.ㅡ+++
 
p.s.
물론 보도블럭은 다시 표시 안 나게 잘 끼워 뒀어요~ 기물 파손 안 했어요~~~ ㅡ.ㅡ;;;
Posted by 빈꿈